베컴, 아내 따라 비건 대열 "3주간 야채만 먹었는데 즐거워"

페이지 정보

작성자 현진 (182.♡.216.11) 댓글 0건 조회 4,433회 작성일 20-10-19 10:25

본문

https://sports.v.daum.net/v/20201016150900654


베컴, 아내 따라 비건 대열 "3주간 야채만 먹었는데 즐거워"

양승남 기자 ysn93@kyunghyang.com 입력 2020.10.16. 15:09
번역 설정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스포츠경향]

데이비드 베컴이 지난달 3주 동안 채소만 먹은 사실을 공개했다. 게티이미지·베컴 인스타그램


축구 스타 출신 데이비드 베컴이 3주 동안 고기를 먹지 않는 채식을 즐긴 사실이 알려져 화제다.

베컴은 지난달 독일 바덴바덴의 스파 휴양지에서 아내와 ‘힐링의 시간’을 보냈다. 영국 매체 더선에 따르면 이 휴양지에서는 하이킹, 산소 흡입, 요가, 명상, 채식 음식등을 제공하며 1인당 3430 파운드(약 506만원)의 비용을 내고 보낼 수 있다.

베컴은 아내 빅토리아와 함께 이곳에서 보내며 부부의 식사 사진을 SNS에 올렸다. 베컴은 “이전에는 한 번도 해본적이 없지만 3주 동안 야채만 먹었는데 쉽지는 않았지만 즐거웠다”고 썼다. 베컴은 완두콩 수프와 버섯을 곁들인 호박 국수, 병아리 콩 샐러드, 야채 수프, 블루 치즈를 곁들인 가지, 훈제 수박, 고구마 등의 음식을 먹었다.

베컴의 아내 빅토리아는 지난 해부터 동물 가죽 및 모피 옷 입기를 그만두며 ‘비건 패션’을 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베컴은 아내의 뒤를 이어 비건 대열에 합류하면서 새로운 생활을 시작하고